2020'숨' 공간이야기 환대, 은유, 안녕!

 


잠시 일시정지 상태로 시간의 흐름을 잡아, 동북권역 마을배움터 '숨'의 포토북을 만들었습니다.
'멈춤'은 또 다른 운동과 흐름을 발견해 내지요. 그 멈춤의 시간을 함께 나누고 싶습니다. 

환대 
- 환대 
- 언어가 낙서가 될때 
- 음식, 그 이상의 
- 무결이와 동네고양이들 

은유와 아포리즘 
- 은유와 아포리즘 
- 보일듯 말듯 
- 소풍같은 소품 
- 히말라야네팔 
- 쓰레기통의 돌봄 
- 화분 

공간아, 안녕! 
- 마을배움터 공간

전환 그리고 시도 

사람과 일상